검색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문석균 국회의원 예비후보 9일 출마 기자회견

문 예비후보 일성 "일상의 정치를 만들겠습니다! ... 모두를 위한 정치인이 되겠습니다"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완영 기자
기사입력 2024-01-09 [12:48]

▲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문석균 예비후보 출마기자 회견  © 김완영 기자

 

[브레이크뉴스 의정부 = 김완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예비후보자 문석균씨는 9일 11시 의정부시청 기자실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문석균 예비후보는 국회의원 출마를 선언하게 된 이유와 총선 공약 등 문석균 정치의 비전을 제시했다. 
 
아울러 문 예비후보는 "자신의 가장 큰 자산으로 어린 시절부터 정치의 곁에서 정치를 보고 자라면서도 소상공인으로서 의정부 시민의 삶의 감각을 잃지 않는 데 있다"라고 말하며 "의정부 시민의 대변을 하겠다"고 선언하였다. 
 
또한, 문석균 예비후보는 "부패하고 무능한 현 정권의 정치에 고통받는 사람들을 대변하는 일상의 정치, 모두를 위한 정치를 하겠다"라고 강조하였다. 
 
더욱이 문 예비후보는 의정부의 발전에 대해서도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는 의정부가 새로운 변화의 시대를 맞이하고 있음을 언급하며 지금의 의정부는 "미군기지가 떠난 자리에 신사업으로 채워야 하는 과제와 경기북부의 교통 요충지로서의 역할로의 변화를 앞두고 있다"라며 이를 위해서는 "의정부 현안에 대해서 누구보다 깊게 이해하는 정치인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문 예비후보는  “저는 의정부와 역사를 함께 해온 사람으로서 저야말로 의정부가 필요로 하는 인재, 의정부와 끝까지 함께 할 사람이라고 확신한다”라며 이번 총선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이번 출마 기자회견에는 노인단체, 장애인 단체, 노동단체 등 각계 각층의 대표들이 함께했다.
 
kwy16090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Moon Seok-gyun,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s Uijeongbu National Assembly, holds a press conference on the 9th.
 
Moon's prospective candidate Il-seong "I will create everyday politics! I will become a politician for everyone."
 
[Break News Uijeongbu = Reporter Kim Wan-young] Moon Seok-gyun, a prospective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s Uijeongbu Gap, held a press conference for his candidacy at the Uijeongbu City Hall press room at 11 o'clock on the 9th.
 
At this event, prospective candidate Moon Seok-kyun presented his vision for Moon Seok-kyun politics, including the reasons for declaring his candidacy for the National Assembly and his pledges for the general election.
 
In addition, preliminary candidate Moon said, "My greatest asset is that I have not lost the sense of life as a Uijeongbu citizen as a small business owner while growing up watching politics by the side of politics since childhood," and declared, "I will represent the citizens of Uijeongbu." .
 
In addition, preliminary candidate Moon Seok-gyun emphasized, "I will do everyday politics, politics for everyone, representing those who are suffering from the corrupt and incompetent politics of the current administration."
 
Moreover, preliminary candidate Moon expressed strong confidence in the development of Uijeongbu. He mentioned that Uijeongbu is facing a new era of change, and said that the current Uijeongbu city is facing "the task of filling the space left by the U.S. military base with new projects and a change to its role as a transportation hub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We need politicians who have a deeper understanding of this than anyone else,” he emphasized.
 
Lastly, preliminary candidate Moon expressed strong confidence in this general election, saying, “As someone who has shared history with Uijeongbu, I am confident that I am the talent that Uijeongbu needs and someone who will be with Uijeongbu until the end.”
 
Meanwhile, representatives from all walks of life, including senior citizens' groups, disabled people's groups, and labor groups, attended this press conference.
 
kwy160901@hanmail.net
광고

더불어민주당 문석균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문석균 국회의원 예비후보,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