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박형덕 시장, 우동기 지방시대위원장 만나 국가균형발전 정책과 지역현안 논의

지방시대 구현 위한 기회발전특구 지정 등 지역 현안 논의... 올해들어 국방,국토, 행안부장관, 경기지사도 만났다.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완영 기자
기사입력 2023-09-06 [06:33]

▲ 경기도 동두천시 박형덕 시장과 지방시대위원장 우동기 (사진=동두천)  ©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완영 기자 = 동두천] 박형덕 동두천시장(시장 박형덕)은 지난 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우동기 지방시대위원장을 만나 지방시대 구현을 위한 국가균형발전 정책을 논의하고 기회발전특구 지정 등의 지역 현안을 건의했다.
 
 박 시장은 이날 우동기 위원장과의 면담을 통해 “동두천시는 70년이 넘도록 국가안보를 위해 동두천시 면적의 절반을 미군에게 내어주어 제대로 된 기회조차 얻지 못했다.
 
또한, 수도권에 포함되어 있다는 이유로 지방보다도 더 열악한 기업조성 환경을 감내하고 있다”라며 “수도권, 비수도권의 이분법적 규제로 역차별 상태에 처해 있는 동두천과 같은 지자체에 국가에서 기회발전특구를 지정해 주는 것은 진정한 균형발전이자 지방시대의 이다”라며 지방시대위원회의 적극적인 지원을 당부했다.
 
이에 우동기 위원장은 “동두천시의 입장을 충분히 이해하고 있으며, 실질적인 국가균형발전과 지방자치 실현을 위해 관련 법 개정 등 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민선8기 출범 이후 박 시장을 중심으로 지난 3월 김동연 경기도지사, 6월 이종섭 국방부 장관과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8월에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9월에는 우동기 지방시대위원장을 만나 지역 발전의 기반이 될 현안 사업 추진을 위한 지원 확보 노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kwy16090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ayor Park Hyeong-deok meets with Local Council Chairman Woo Dong-ki to discuss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policies and regional issues.

 

Regional issues such as designation of special opportunity development zones to realize the local era were discussed... This year, the Ministers of National Defense,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the Governor of Gyeonggi Province also met.

 

[Reporter Kim Wan-young = Dongducheon] Dongducheon Mayor Park Hyeong-deok (Mayor Park Hyeong-deok) met with Local Era Committee Chairman Woo Dong-gi at the Seoul Government Complex on the 4th to discuss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policies for realizing the local era and suggested local issues such as designation of special opportunity development zones. .

 

Mayor Park said in a meeting with Chairman Woo Dong-ki that day, “Dongducheon City has not even had a proper opportunity as it has given half of its area to the U.S. military for national security for over 70 years.

 

In addition, because it is included in the metropolitan area, it endures a worse environment for business development than in other regions,” he said. “The government designates special opportunity development zones for local governments such as Dongducheon, which is facing reverse discrimination due to dichotomous regulations between the metropolitan area and non-metropolitan area.” “This is true balanced development and a local era,” he said, urging active support from the Local Era Committee.

 

In response, Chairman Woo Dong-gi said, “I fully understand Dongducheon City’s position, and I will strive to provide support, including revision of related laws, to achieve actual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local autonomy.”

 

Meanwhile, after the inauguration of the 8th popular election, the city, led by Mayor Park, met with Gyeonggi Province Governor Kim Dong-yeon in March, Minister of National Defense Lee Jong-seop and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Won Hee-ryong in June,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Lee Sang-min in August, and Local Council Chairman Woo Dong-ki in September to discuss regional development. We are doing our best to secure support for the promotion of pending projects that will serve as the basis for .

 

kwy160901@hanmail.net

광고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