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평군, 500세대 미만 공동주택 '자동심장충격기' 지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현우 기자
기사입력 2023-05-22 [11:12]

▲ 가평군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가평] 가평군은 올해 특수시책으로 관내 500세대 미만 공동주택에 자동심장충격기(AED)를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500가구 미만 공동주택은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상 자동심장충격기의 설치의무시설에 포함되지 않으나 가평군은 주민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자동심장충격기를 확대 보급한다.

 

자동심장충격기는 갑자기 심정지를 일으켰을 때 환자의 심장상태를 자동으로 파악하고 전기충격을 가해 심장박동을 다시 살리는 응급장치로 응급환자의 신속하고 적절한 조치에 필요한 장비다.

 

이에 가평군은 사업비 3천여만 원을 들여 관내 500세대 미만 공동주택 11개 단지에 자동심장충격기를 오는 10월까지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

 

아울러 가평군은 연중 안전하고 효율적인 공동주택 관리를 위해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 소규모 공동주택 안전점검, 공동주택 윤리운영 및 방법안전 온라인 교육 등을 실시한다.

 

또한, 재난발생 위험이 있거나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제3종 시설물(공동주택) 18개소를 대상으로 안전점검계획 수립 및 용역을 실시해 안전사고를 예방한다는 방침이다.

 

가평군은 지난해에도 옥상방수 등 공동주택 6개소에 보조금 7천여만 원을 지원하고 소규모 공동주택 2개소에 대해 안전점검을 추진해 왔다.

 

가평군 관계자는 “심정지 환자의 경우 신속한 응급처치가 생존과 직결되므로 일반인의 심폐소생술 실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 대응할 수 있도록 법정의무시설이 아닌 곳에 자동심장충격기 설치를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support for 'automatic defibrillator' for apartment houses with less than 500 households

 

[Reporter Kim Hyeon-woo = Gapyeong] Gapyeong-gun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will provide AEDs to apartment houses with less than 500 households in the district as a special policy this year.

 

Apartment houses with less than 500 households are not included in the mandatory installation of automatic defibrillators according to the Emergency Medical Services Act, but Gapyeong-gun expands and distributes automatic defibrillators to protect the lives and health of residents.

 

An automatic defibrillator is an emergency device that automatically detects the patient's heart condition and restores the heartbeat by applying an electric shock when a sudden cardiac arrest occurs.

 

Accordingly, Gapyeong-gun plans to complete the installation of automatic defibrillators in 11 apartment complexes with less than 500 households by October with a project cost of 30 million won.

 

In addition, Gapyeong-gun conducts apartment housing subsidy support, small-scale apartment house safety inspection, apartment house ethics operation and method safety online education for safe and efficient apartment housing management throughout the year.

 

In addition, it is a policy to prevent safety accidents by establishing safety inspection plans and conducting services for 18 third-class facilities (apartment houses) that are at risk of disaster or require continuous management.

 

Last year, Gapyeong-gun provided 70 million won in subsidies for six apartment houses, including roof waterproofing, and carried out safety inspections for two small-scale apartments.

 

An official from Gapyeong-gun said, “In the case of a cardiac arrest patient, prompt first aid is directly related to survival, so it is most important for the general public to perform CPR.” done,” he said.

 

hhxh0906@naver.com

 

광고

김현우,가평군,특수시책,공동주택,자동심장충격기,AED,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