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부지방산림청, 활엽수 조림 성공지 일제조사 추진

20년 이상 경과, 사후관리·생육상태 양호 대상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남상훈 기자
기사입력 2023-05-19 [11:19]

▲ 활엽수림 <사진제공=북부지방산림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원주] 오는 26일까지 북부지방산림청이 관내 조림 후 20년 이상 경과된 활엽수림 중 사후관리 및 생육상태가 양호한 대상지에 대해 일제조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산불피해지 복원, 내화수림대 조성, 기후변화 대응 등 대내외적으로 활엽수 조림 확대에 대한 요구와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어, 이에 대한 대책 마련 등을 위해 추진됐다.

 

활엽수 조림 성공지 조사를 통해 온대 북부(경기, 강원) 지역에서 잘 자라는 수종을 발굴하고 대상지의 지황(토성, 토심, 방위 등) 등을 파악 및 분석해 적지적수(適地適樹)를 이끌어내고, 이를 토대로 기존 침엽수 위주의 조림에서 벗어나 활엽수 조림 성공지를 확대해 나가겠다는 취지이다.

 

임하수 북부지방산림청장은 “활엽수 조림 성공지 조사뿐 아니라 활엽수 양묘·조림 확대 방안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기후변화 대응 등을 위한 활엽수림 확대 정책을 펼쳐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kbu Regional Forestry Administration, Japan-manufactured survey of successful hardwood plantation

 

More than 20 years old, follow-up management, good growth condition Target area

 

[Reporter Nam Sang-hoon = Wonju] Until the 26th, the Northern Forest Service announced that it would carry out a comprehensive survey of the target areas with good post-management and growth status among broad-leaved forests more than 20 years after reforestation in the jurisdiction.

 

This survey was conducted to prepare countermeasures against the increasing demand and necessity for expansion of hardwood tree plantation, both internally and externally, such as restoring areas damaged by forest fires, creating fire-resistant forests, and responding to climate change.

 

Through the survey of successful hardwood plantation sites, tree species that grow well in the temperate northern region (Gyeonggi, Gangwon) are discovered, and the geohwang (soil quality, soil depth, direction, etc.) of the target area is identified and analyzed to derive suitable trees. Based on this, the intention is to break away from the existing conifer-oriented reforestation and expand the successful areas of broad-leaved tree afforestation.

 

Im Ha-soo, head of the Northern Regional Forest Service, said, “We will do our best to implement policies to expand broad-leaved forests to respond to climate change through continuous research and development on broad-leaved tree nursery and reforestation expansion plans as well as surveys of successful hard-leaved tree plantations.”

 

tkdgnskkk@naver.com

광고

남상훈,북부지방산림청,원주시,활엽수,일제조사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