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정선군, 청춘학당 졸업식...첫 졸업생 중 90세 어르신 주목 받아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택곤 기자
기사입력 2023-02-28 [14:35]

▲ <사진제공=정선군> 정선군 초등학력인정 문해교육 '청춘학당' 학생 12명의 졸업식이 열렸다.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택곤 기자=정선군] 정선군은 평생교육법 제40조에 의거 성인학습자가 문해교육 프로그램 이수를 통해 의무교육에 해당하는 초등학교, 중학교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제도인 '성인학습자 학력인정체제'를 통하여 12명의 졸업생을 배출하였다. 

 

군은 강원도교육감 지정‧승인사업인 초등학력인정 성인문해교육 프로그램을 여량1리 경로당에서 4년간 운영하여 총 12명의 졸업생을 처음으로 배출하였으며, 이를 기념하기 위해 2월 28일 여량면행정복지센터에서 제1회 졸업식을 개최한다.

 

이번에 졸업생 12명을 배출한 여량1리경로당의 졸업생 평균 나이는 78세이며, 최고령은 만 90세로 이화자어르신이 가장 늦깍이 졸업생이다.

 

이화자어르신은 “먹고 사느라 글 배우는 일이 어려웠는데, 이제라도 내이름 석자라도 쓰고 글을 읽을 수 있으니, 진작 좀 배웠으면 하는 후회가 드네” 라며 웃었다.

 

정선군은 현재 9개 읍‧면 39개 문해교실에서, 300여명의 학습자를 대상으로서 ‘초등학력인정 문해교육, 기초문해교육, 디지털문해교육’을 꾸준히 제공하고 있다.

 

gon353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Taek-Gon = Jeongseon-Gun] Jeongseon-Gun has 12 students through the 'adult learner academic background recognition system', a system that allows adult learners to be recognized for their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academic achievements, which are compulsory education, through the completion of a literacy education program in accordance with Article 40 of the Lifelong Education Act. graduates were produced.

 

The county operated the 'Elementary Education Recognized Adult Literacy Education Program', a project designated and approved by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of Gangwon-do, for 4 years at Yeoryang 1-ri Senior Citizens' Office, producing a total of 12 graduates for the first time. The first graduation ceremony is held at the center.

 

The average age of graduates of Yeoryang 1-ri Senior Citizens’ Party, which produced 12 graduates this time, is 78 years old, and the oldest is 90 years old, and Lee Hwa-ja is the latest graduate.

 

Elder Hwaja Lee said, “Learning to write was difficult because I had to make a living, but now that I can write even three letters of my name and read, I regret that I wish she had learned earlier.”

 

In Jeongseon-gun, 39 literacy classes in 9 eup/myeon are currently providing ‘literacy education recognized by elementary school level, basic literacy education, and digital literacy education’ for about 300 learners.

 

gon3534@naver.com

 

 

 

 

 

광고

김택곤,정선군,성인학습자학력인정체제,초등학력인정성인문해교육프로그램,여량면,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