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릉시, 청년 창업고충 해소 위한 ‘넥스트로컬 참여 간담회’ 개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현우 기자
기사입력 2023-02-28 [10:29]

▲ 강릉시청사 <사진제공=강릉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강릉] 강릉시는 청년들의 창업 고충해소를 위해 28일 청년센터 두루에서 ‘넥스트로컬 참여 청년(기업)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원활한 관내 창업 및 지역 이주에 대한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관련 부서 및 유관기관, 서울시 관계자, 지역전문가를 비롯해 참여 청년 창업팀 등 20여 명이 참석한다. 

 

넥스트로컬 사업은 강릉시를 포함한 20개 지자체와 서울시의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서울 청년들이 지역자원을 비즈니스의 기회로 삼아 연계 활용할 수 있도록 새로운 창업 모델을 발굴하는 프로젝트이다.

 

지역자원을 활용한 창업과 이주 및 정착을 돕기 위해 지역연계 창업에 따른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관련 정책과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또한, 지역의 초당두부를 활용한 천연발효빵, 버려지는 커피박을 이용한 친환경플라스틱, 지역 쌀로 생산한 떠먹는 막걸리, 강릉감자로 만든 포파칩 등 참여 청년기업별 사업아이템을 소개할 예정이다.

 

강릉시 관계자는 “강릉의 풍부한 자원이 청년들에게 기회가 되어 새로운 창업의 꿈을 이룰 수 있기를 바라며, 청년 유입과 지역 활성화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neung City holds ‘Next Local Youth Conference’

 

[Reporter Kim Hyeon-woo = Gangneung] Gangneung City announced that it will hold a ‘Next Local Youth (Company) Meeting’ at the Youth Center on the 28th to resolve the difficulties of young people starting their business.

 

This meeting was prepared to find support measures for smooth start-ups and regional migration in the city, and about 20 people, including relevant departments and organizations,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officials, local experts, and participating youth startup teams, attended.

 

The Next Local project is a project to discover new start-up models so that young people in Seoul can use local resources as business opportunitie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cooperative system between 20 local governments and Seoul City, including Gangneung City.

 

In order to help start-ups, migrations and settlements using local resources, we listen to the difficulties of regionally linked start-ups and discuss related policies and support plans.

 

In addition, business items for each participating young company will be introduced, such as naturally fermented bread using local chodang tofu, eco-friendly plastic using discarded coffee waste, scooped rice wine made from local rice, and popa chips made from Gangneung potatoes.

 

An official from Gangneung City said, "We hope that Gangneung's abundant resources will become an opportunity for young people to realize their dreams of starting a new business, and we hope that i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for the influx of young people and revitalization of the region."

 

hhxh0906@naver.com

 

광고

김현우,강릉시,넥스트로컬,참여 청년기업 간담회,창업 고충해소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