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재명 당대표, 국민이 필요할 때 곁에 있는 정치가 바로 제대로 된 정치

- 국민이 맡긴 권한은 첫째도, 둘째도 오직 민생
- 강원도 평화와 경제, 미래 산업의 중심축 민주당이 전폭적인 지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준호 기자
기사입력 2022-12-23 [15:18]

▲ <사진=김준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대표가 오늘(23일) 오전 10시 당 지도부와 함께 민주당 강원도당에서 ‘국민 속으로, 경청 투어’ 강원도 2일차 일정으로 열린 ‘강원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 = 강원남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대표는 오늘(23일) 오전 10시 당 지도부와 함께 민주당 강원도당에서 ‘국민 속으로, 경청 투어’ 강원도 2일차 일정으로 열린 ‘강원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했다. 

 

이재명 당대표는 모두발언에서 "접경지역이라는 특수성으로 강원도민들이 입은 피해와 고통에 대해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이 가장 중요한 원칙이며, 강원도가 평화와 경제 그리고 미래 산업의 중심축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민주당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이어, "여야가 내년 예산안 처리에 합의했다며, 정부여당의 무책임한 태도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초부자 감세 최소화, ▶국민 감세 일부 실현, ▶어르신 일자리 예산 복구, ▶지역화폐 예산 회생, ▶공공임대주택 예산도 확보 등 국민께 약속드린 민생예산 상당 부분을 관철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2일 검찰 소환 통보를 놓고 윤석열 정부와 검찰을 강하게 비판했다. "민생은 안중에도 없는 검찰 독재 정권의 실체라면서, 윤 정권의 망나니 칼춤을 좌시하지 않고 파렴치한 야당 파괴 조작 수사의 최전선에서 당당히 맞서고 싸워 이기겠다."고 강조했다.

 

▲ <사진=김준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대표가 오늘(23일) 오전 10시 당 지도부와 함께 민주당 강원도당에서 ‘국민 속으로, 경청 투어’ 강원도 2일차 일정으로 열린 ‘강원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아울러 "엄중한 시점에 서해 피격이나 월성 원전 같은 전 정부를 겨냥한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며, 전방위적인 야당 탄압 파괴 공작과 정적 죽이기에만 몰두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끝으로, "국민이 맡긴 권한은 첫째도, 둘째도 오직 민생을 위해서 쓰여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잠시 빌린 권력으로 없는 죄 조작해 만들고, 있는 죄 덮는데 골몰하다보면 언젠가는 국민과 역사의 심판을 피할 수 없다는 점을 깨닫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우영 강원도당위원장은 "이재명 대표님과 최고위원님들의 강원도 방문을 강원도민과 함께 환영한다는 인사말을 전하고, 강원도 특별자치도법안이 통과되고 힘찬 출발을 해야 할 시기에 김진태 지사의 전임 도정 지우기와 경제적 의사결정에 문제를 일으켰다고 말했다."

 

또한, "도지사 한 명이 엄청난 정치적 실수를 통해서 큰 금융의 위기를 야기한 것에 대해서 심각한 안타까움을 느끼며", 정부당국을 향해 정적을 제거하고 야당 탄압과 국민을 분열시키는 못난 정치 중단을 촉구했다.

 

이날 강원 현장 최고위원회의에는 조정식사무총장, 정청래의원, 박찬대의원, 서영교의원, 고민정의원, 장경태의원, 서은숙의원, 임선숙의원 등 8명의 최고위원이 참석했으며, 김우영도당위원장과 허영의원, 한호연, 원창묵, 김주환, 박상진, 전성 원외위원장이 참석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Kim Joon-ho = South Gangwon Province] Today (23rd), at 10:00 am, Democratic Party leader Lee Jae-myung held the 'Gangwon Field Supreme Council Meeting' held at the Gangwon-do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for the 'Into the People, Listening Tour' on the second day of Gangwon-do. presided over

 

In his opening remarks, party leader Lee Jae-myung said, “Special compensation is the most important principle for special sacrifices for the damage and suffering suffered by the people of Gangwon-do due to the special nature of the border area, and our Democratic Party will help Gangwon-do to be reborn as a central axis of peace, economy and future industry. We will give full support,” he said.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agreed to handle next year's budget bill, and although there were many difficulties due to the irresponsible attitude of the government and ruling parties, ▶minimizing tax cuts for the ultra-rich, ▶realizing some tax cuts for the nationals, ▶recovering the budget for jobs for the elderly, ▶reviving the local currency budget, and ▶public leasing We have implemented a significant part of the public livelihood budget promised to the people, such as securing a housing budget.”

 

On the other hand, on the 22nd, he strongly criticized the Yoon Seok-yeol government and the prosecution over the notice of summoning the prosecution. "I will stand up and fight and win at the forefront of the unscrupulous opposition party destruction manipulation investigation without sitting by the Yoon regime's crazy sword dance, saying that it is the reality of the prosecution's dictatorship that does not care about public welfare," he said.

 

“At the same time,” he criticized, saying, “At a critical point, we are speeding up the investigation targeting the former government, such as the West Sea attack or the Wolseong nuclear power plant.

 

Finally, "Emphasizing that the authority entrusted by the people, first and second, should be used only for the sake of the people's livelihood, using borrowed power for a while to manipulate and create crimes that do not exist, and concentrating on covering up the sins that do exist, one day will not be able to avoid the judgment of the people and history." I hope you realize that,” he stressed.

 

Meanwhile, Kim Woo-young, chairman of the Gangwon-do Party, delivered a greeting saying that he welcomed the visit of Representative Lee Jae-myung and the supreme council members to Gangwon-do together with the people of Gangwon-do, and at a time when the Gangwon-do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ct was passed and a strong start was needed, Governor Kim Jin-tae's full-time provincial clearing and economic decision-making He said it caused a problem.

 

Feeling serious regret that a provincial governor caused a major financial crisis through a huge political mistake, the government authorities urged to eliminate the political opponents, suppress the opposition and stop the ugly politics that divides the people.

On this day, 8 members, including Secretary General Cho Jung-rae, Representative Cheong-rae Chung, Representative Chan-dae Park, Representative Young-gyo Seo, Representative Jeong-jeong Koh, Representative Gyeong-tae Jang, Representative Eun-sook Seo, and Representative Seon-sook Lim, attended the Gangwon site Supreme Council meeting.

  Members of the Supreme Council attended, and Provincial Party Chairman Kim Woo-young, Rep. Heo Young, Han Ho-yeon, Won Chang-muk, Kim Ju-hwan, Park Sang-jin, and Jeon Seong, out-of-court chairman attended.

 

rlavudrj@naver.com

광고

김준호,더불어민주당,이재명당대표,당지도부,민주당강원도당,국민 속으로경청투어,강원현장최고위원회의,김우영도당위원장,특별한희생,특별한보상,강원도평화경제,미래산업중심축,전폭적인지원,첫째도민생,둘째도민생,잠시빌린권력,국민과역사의심판,윤석열정부,검찰,민생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