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삼척시, 블랙밸리CC 대표이사 공모마감...경영 전문성 우선돼야

- 대표이사 선임 보은인사, 정치논리 적용시 파장예상
- 만 5년간 이사장 공석으로 그동안 대행체제로 운영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준호 기자
기사입력 2022-10-06 [15:19]

 

▲ <사진=김준호 기자>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준호 기자=삼척시] 삼척시 도계 폐광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조성된 삼척시 출자기관인 블랙밸리컨트리클럽㈜을 이끌어 갈 임원(대표이사) 공개모집이 지난 5일 18시에 마감되었다.

 

모집대상 직위는 대표이사(상임) 1명으로 임기는 3년이다. 블랙밸리CC를 대표해 업무집행과 재정을 총괄하고, 경영 전반에 대한 책임과 소속직원을 지휘 및 감독한다.

 

블랙밸리컨트리클럽㈜ 는 만 5년간 이사장이 공석으로 그동안 대행체제로 운영되어 왔기에 시민들의 관심이 어느때 보다 더 뜨겁다.

 

폐광지역 경제 회생을 목적으로 삼척시와 강원랜드, 한국광해공단이 각각 72%, 6%, 12%의 지분인 960억원을 출자해 지난 2007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블랙밸리 골프장은 그동안 운영주체가 골프장 경영의 전문성 보다는 정치적인 논리나 보은인사 등으로 지역 주민·주체간 적지 않게 지역 내 논란이 뜨거웠다.

 

지원 자격요건은 ▶ 장기적인 발전비전 및 경영혁신 수행능력을 갖춘 자 ▶경영·경제에 관한 지식 및 경력을 갖춘 자 ▶경영관리자로서 자질(도덕·청렴성 등)을 갖춘 자 ▶종합리조트 산업에 대한 지식 및 비전을 갖춘 자 ▶ 폐광지역 정서이해 및 관련 기관․단체와의 업무조정능력을 갖춘 자 ▶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제10조(임원의 결격사유 등)에 해당되지 않는 자 등이다.

 

합격자 결정 및 임용절차는 임원후보 지원사 심사(서류,면접)가 이뤄지며, 임용절차는 최종 합격자 대상으로 ▶임원추천위원회 임원 후보자 추천 ▶주주총회  후보자 중 적격자 상임이사 선임 ▶보직부여(이사회)  ▶최종임용 결정 및 발표는 회사 홈페이지 공고 및 개별 통지된다.

 

임원추천위원회위원장은 "임원 후보 응시자가 선발예정 인원의 2배수에 미달하거나 임원추천위원회 심의결과 적격자가 없다고 판단되는 경우 선발하지 않고 재공모를 실시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rlavudrj@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orter Junho Kim = Samcheok City] The open recruitment of executives (CEOs) to lead Black Valley Country Club Co., Ltd., an investment institution in Samcheok City, established to revitalize the economy of the Dogye Abandoned Mine area in Samcheok City, closed at 18:00 on the 5th.

 

The position subject to recruitment is 1 representative (standing), and the term of office is 3 years. On behalf of Black Valley CC, he oversees business execution and finance, takes responsibility for overall management and directs and supervises his employees.

 

Black Valley Country Club Co., Ltd. has been operating as a proxy for the past five years as the chairman has been vacant, so the public's interest is hotter than ever.

 

For the purpose of economic revitalization in the abandoned mine area, Samcheok City, Kangwon Land, and Korea Mine Reclamation Corporation invested 96 billion won (72%, 6%, and 12%, respectively) of 96 billion won, and the Black Valley Golf Course has been operating since 2007. There was a lot of controversy within the region between local residents and subjects due to political logic or philanthropy rather than professionalism.

 

Qualifications are: ▶ Persons with long-term development vision and management innovation performance ability ▶ Persons with knowledge and experience in management and economy ▶ Persons with qualifications (morality, integrity, etc.) as business managers ▶ Knowledge of the comprehensive resort industry and A person with a vision ▶ A person who understands the sentiment of an abandoned mine area and has the ability to coordinate work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 A person who does not fall under Article 10 of the Act on the Management of Local Government Invested and Participated Institutions (Reasons for Disqualification of Executives, etc.) etc.

 

The selection of successful candidates and the appointment procedure involves screening (documentation, interview) of the candidates for the executive candidates. Appointment decisions and announcements are announced on the company website and individually.

 

The chairperson of the Executive Recommendation Committee said, "If the number of candidates for executive candidates is less than twice the number of candidates for selection, or if it is determined that there are no qualified candidates as a result of the deliberation by the Executive Recommendation Committee, a re-opening may be conducted without selection."

 

rlavudrj@naver.com

광고

김준호,삼척시,블랙밸리골프장,블랙밸리CC,대표이사,공개모집,임원추진위원회,폐광지역,경제회생,운영주체,경영전문성,한국광해광업공단,강원랜드,출자기관,출연기관,보은인사,정치논리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