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해시, 해수욕장 무사고로 운영 마무리..."지난 21일 폐장"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현우 기자
기사입력 2022-08-22 [12:16]

▲ <사진제공=동해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동해시가 여름철 해수욕장 운영기간 동안 단 한건의 사고도 없이 안전하게 운영을 마무리 하며 지난 21일 폐장을 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13일부터 관내 해수욕장 6개소(망상, 리조트, 추암, 노봉, 대진, 어달)를 개장하는 한편, 시민과 관광객 모두가 행복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휴가를 보낼 수 있도록 특화시책을 추진ㆍ운영했다.

 

먼저, 산발적으로 흩어져 있던 수상레저업체의 계류장을 해수욕장 남북측에 설치하여, 피서객이 백사장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관광객 프리존을 확대 운영하여 관광객의 큰 호응을 얻었다.

 

만남의 광장 조성, 제2오토캠핑장 앞 산책로 정비 등 이색해변 특화거리 조성으로 관광객 만족도를 향상시켰고, 망상해변의 랜드마크가 된 이색 망루 및 포토존은 많은 관광객의 인증샷 명소로 각광 받았으며, 또한, 탈의실 설치, 세족시설 정비 등 편의시설도 대폭 확충했다.

 

망상, 추암해수욕장의 경우, 성수기 기간동안(7월29일~ 8월7일) 물놀이 시간을 1시간 연장(09시~19시)운영하여, 관광객 만족도를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에도 견인차 역할을 했다.

 

특히, 망상해수욕장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드론 음식배송 서비스는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흥미와 볼거리를 제공하기도 했으며, 이는 4차 산업시대의 핵심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미래 신산업인 드론 배송 사업의 상용화 촉진의 기폭제가 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올해 개장기간 동해시 해수욕장 방문객은 전년 대비 31% 증가한 916,210명으로, 사회적 거리두리 해제 이후 비치발리볼대회, 힙합경연대회, 복싱대회 등 각종 문화행사가 다채롭게 열렸고, 각종 특화시책 사업 추진이 방문객 증가의 주요 원인으로 분석됐다.

 

한편, 시는 폐장 이후에도 미연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28일까지 일주일간 망상과 추암해수욕장에 수상안전 관리자를 배치 운영한다. 

 

이인섭 관광개발과장은 “안전수칙과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주신 동해시민과 관광객 덕분에 해수욕장 운영을 안전하게 마무리 할 수 있었다”며, “내년에도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관광객 편의 증진을 위해 해수욕장을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 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 겠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hae City, beaches closed without accidents... "Closed on the 21st"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Donghae City announced that it closed on the 21st without a single accident during the summer beach operation period.

 

From July 13th, 6 beaches (Mangsang, Resort, Chuam, Nobong, Daejin, and Uodal) have been opened, while special policies have been promoted and operated so that both citizens and tourists can spend their vacation in a happy and safe environment.

 

First, moorings of sporadically scattered water leisure companies were installed on the north and south sides of the beach, and the tourist free zone was expanded so that vacationers could freely use the white sand beach, which was well received by tourists.

 

Tourist satisfaction was improved by creating a street specialized for unique beaches, such as creating a meeting place and maintenance of the promenade in front of the 2nd Auto Campground.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the installation of changing rooms and maintenance of foot washing facilities have also been greatly expanded.

 

In the case of Mangsang and Chuam Beaches, during the peak season (July 29 to August 7), the water play time was extended by one hour (09:00 to 19:00), which increased the satisfaction of tourists and played a role in promoting the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

 

In particular, the drone food delivery service, which was introduced for the first time in Korea at Mangsang Beach, provided tourists with a different kind of interest and sights. are judging

 

During the opening period this year, the number of visitors to the beach in Donghae City increased by 31%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to 916,210 people. After the social distancing was lifted, various cultural events such as beach volleyball competitions, hip-hop competitions, and boxing competitions were held. was analyzed as

 

Meanwhile, the city will deploy and operate water safety managers at Mangsang and Chuam Beach for a week until the 28th to prevent safety accidents even after closing.

 

In-seop Lee, Head of Tourism Development Division, said, “Thanks to the citizens and tourists in the East Sea who observed safety and quarantine rules, we were able to safely finish the operation of the beach. I will try my best to make it happen,” he said.

 

hhxh0906@naver.com

 

광고

김현우,동해시,해수욕장,무사고,폐장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