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평군, ‘거접사격장’ 갈등 해소 위한 2차 민·관·군 협의체 구성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현우 기자
기사입력 2022-08-10 [19:42]

▲ [사진=신상석 기자] 가평군, ‘거접사격장’ 갈등 해소 위한 2차 민·관·군 협의체 구성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기자: 10일 가평군청 대회의장에서 상판리 거접사격장 갈등 현안 해결을 위해 2차 민·관·군 상생 협의체 구성 및 운영 협약식을 개최했습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서태원 가평군수, 고현석 7군단장, 엄기용 상판리 거접사격장 대책위원장을 포함한 총 18명이 참석했으며, 상판리 거접사격장 갈등에 관해 상생방안을 적극적으로 마련하기 위해 협조할 것을 서약했습니다.

 

이번 협약의 목적은 7군단 거접사격장으로 인해 발생하는 모든 갈등 현안 해결 및 민·관·군 상생협력 방안 모색을 목적으로 마련됐다고 가평군 관계자는 말했습니다.

 

두 번째로 개최된 협약식은 기존 체결했던 협약에 지난 21년 12월 국방부가 제시한 부지매입 의견조정이 추가돼 거접사격장 인근 마을 부지매입이 현실화 되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조심스럽게 나오고 있습니다.

 

민·관·군 각 대표들이 서약하기에 앞서 이번 협약을 통해 상판리 거접사격장의 갈등을 조속히 마무리 짓게 다는 의지를 엄기용 위원장이 표명했습니다.

 

엄기용 위원장: 국방부는 2022년에 사격장 인근 사유지매입사업을 추진하고, 2022년 5월 이전 감정평가를 완료하며 주민거주지를 우선 매입한다. 마을전체가 아니라 사격장 소음피해가 큰 지역 부분매입 확장방안으로 금년 내 변경...

 

기자: 또한, 서태원 군수와 고현석 7군단장은 이번 협의체가 민·관·군이 함께 상생하는 시작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서태원 군수: 오늘 민·관·군 상생 협의체 구성 및 운영 협약식은 이제 해결의 시작입니다. 이제 하나하나 풀어야 될 일이고 상판리 주민과 가평군, 제7기동군단이 하나 되어 신뢰와 화합을 통해 상생 발전의 장을 오늘 만드는 날입니다. 

 

고현석 7군단장: 군수님도 말씀을 하셨지만 이게 첫발을 내딛는 거기 때문에 앞으로 민·관·군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좋은 시작점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기자: 한편, 이번 협약식은 가평군이 나서 거접사격장 해결을 위해 적극 행정을 펼치면서 이루어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과거, 7군단 산하 수기사단에서 진행한 것을 한 차원 높여 7군단이 직접 나서면서 상판리 주민들도 반기는 모양새입니다.

 

이번 협약식이 더 이상 상판리 주민들이 사분오열하지 않고 잘 마무리되기를 기원해봅니다.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입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Formation of 2nd Civil/Private/Military Council to Resolve Conflict at ‘Geojeop Shooting Range’

 

[Reporter Hyu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Reporter: On the 10th, the 2nd Civil/Private/Military Win-Win Cooperation Agreement ceremony was held at the Gapyeong County Office Convention Hall to resolve the current conflict at the Geojeop Shooting Range in Sangpan-ri.

 

A total of 18 people, including Gapyeong County Superintendent Seo Tae-won, 7th Corps Commander Koh Hyun-seok, and Sangpan-ri Geojeop Shooting Range Task Force Chairperson Ki-yong Eom, attended the signing ceremony, and pledged to cooperate to actively devise a win-win plan regarding the Sangpan-ri Geojeop Shooting Range conflict.

 

An official from Gapyeong-gun said that the purpose of this agreement was to resolve all issues of conflict arising from the 7th Corps Geojeok shooting range and to find ways to cooperate with the private, public, and military.

 

The second signing ceremony was held with the addition of the agreement on the purchase of the site proposed by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in December 21st to the existing agreement, and there is a cautious prospect that the purchase of land in a village near the Geojeop shooting range will become a reality.

 

Chairman Um Ki-yong expressed his will to end the conflict at the Geojeop shooting range in Sangpan-ri as soon as possible through this agreement before the representatives of the private, public, and military took the pledge.

 

Chairman Um Ki-yong: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will promote the purchase of private land near the shooting range in 2022, complete the appraisal before May 2022, and purchase residential areas first. Changed within this year as a partial purchase expansion plan for areas with high noise damage from shooting ranges, not the entire village...

 

Reporter: In addition, Mayor Seo Tae-won and 7th Corps Commander Hyun-seok Ko said that they hoped this council would be a starting point for the public and private military to coexist together.

 

Mayor Seo Tae-won: Today, the signing ceremony for the formation and operation of the civil-private-military win-win council is now the beginning of resolution. Now, it is a day that must be solved one by one, and today is the day that the residents of Sangpan-ri, Gapyeong-gun, and the 7th Mobile Corps come together to create a place for mutually beneficial development through trust and harmony.

 

7th Corps Commander Koh Hyun-seok: The governor also said something, but because this is the first step, I hope it will be a good starting point for the public, public, and military to coexist together.

 

Reporter: On the other hand, it was confirmed that the signing ceremony was made as the Gapyeong-gun took the initiative and actively implemented the administration to resolve the Geojeop shooting range.

 

In the past, the 7th Corps raised the level of what had been done by the Sugigi Division under the 7th Corps, and the 7th Corps appears to be welcoming the residents of Sangpan-ri as well.

 

I hope that this signing ceremony will be concluded without any further divisions among the residents of Sangpan-ri.

 

This is Break News reporter Kim Hyun-woo.

 

hhxh0906@naver.com

 

광고

김현우,가평군,7군단,국방부,상판리 거접사격장 대책위,엄기용,서태원,고현석,거접사격장,상판리,상생,협의체,협약식,부지매입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