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원경찰청, 어린이 보호구역 일부 제한속도 상향...'30km/h->40km/h'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일웅 기자
기사입력 2022-07-15 [10:45]

▲ 강원경찰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강원도경찰청은 어린이 보호구역 내의 일률적인 속도 규제로 인하여 그동안 시민들의 민원이 지속 제기됨에 따라, 경찰에서는 사고 위험성이 적거나 어린이 통학 빈도가 낮은 총 21개소에 대하여 제한속도를 30km/h에서 40km/h로 상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선정기준은 제한속도가 60km/h인 주요 간선도로 중 30km/h로 급감하여 추돌사고 위험이 높은 7개소, 도보 통학 빈도가 낮아 보행자 사고위험이 적은 9개소 등 총 21개소를 우선 선정하여 시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제한속도 상향구간에 대해서는 보행안전휀스와 중앙분리대 및 시인성 향상을 위한 노면도색 등 교통안전시설을 보강한 후 경찰서 교통안전심의위원회 심의와 도경찰청 검토·승인을 거치게 된다.

 

강원도경찰청에서는 "어린이 보호구역 외에도 안전속도 5030 지역 내 지나치게 낮은 속도규제로 교통불편을 유발하는 구간 등을 검토하여 제한속도를 상향하는 등 시민불편을 개선해나갈 예정"이며, "제한속도가 상향되더라도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속도 상향에 따른 교통안전시설 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시민 여러분의 성숙한 교통안전의식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won Police Agency raises some speed limits in children's protection areas...'30km/h->40km/h'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As the Gangwon-do Police Agency has continued to raise civil complaints due to uniform speed regulation within the child protection zone, the police have limited a total of 21 places with low risk of accidents or low frequency of children attending school. The speed has been raised from 30 km/h to 40 km/h.

 

As for the selection criteria, among the major arterial roads with a speed limit of 60 km/h, a total of 21 places were first selected and implemented, including 7 places with a high risk of collision due to a sharp decrease to 30 km/h, and 9 places with a low risk of pedestrian accidents due to the low frequency of walking to school. Is expected.

 

In addition, traffic safety facilities such as pedestrian safety fences, median partitions, and road surface painting to improve visibility are reinforced for the section where the speed limit is raised, and then the traffic safety deliberation committee of the police station and the provincial police agency review and approve it.

 

The Gangwon Provincial Police Agency said, "In addition to the child protection zone, we plan to improve the inconvenience of citizens by reviewing sections that cause traffic inconvenience due to excessively low speed regulation within the safe speed 5030 area, etc., and raising the speed limit." As this is more important than anything else, we will continue to improve traffic safety facilities according to the speed increase, and we ask the citizens to have a mature awareness of traffic safety.”

 

kocykim@naver.com

 

광고

김일웅 기자,강원경찰청,어린이 보호구역,제한속도,민원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