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경호 도의원, 축산산림국 대상 행정사무감사 펼쳐

가평처럼 산업도시로 성장할 수 없는 산간 농촌지역은 산림자원 활용한 양봉산업 활성화가 필요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일웅 기자
기사입력 2021-11-09 [16:49]

▲ 김경호 의원, 양봉산업 활성화 위한 대책 마련해야 <사진제공=경기도 의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9일 김경호 도의원은 경기도북부청사에서 축산산림국을 대상으로 행정사무감사를 펼쳤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먼저 기후변화와 농약사용으로 인한 중독 현상, 꿀벌응애 등 다양한 질병으로 인해 꿀벌들이 사라져가고 있다며 지난해 생산량 감소에 대해 질문을 던졌다고 했다

 

도시 양봉의 경우도 밀원수 식재가 필요함에 따라 도시 경관숲을 밀원수로 대처할 것을 주문했으며, 이어 대한민국의 꿀도 유명한데 세계적인 브랜드를 만들어 내지 못하는 것은 품질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고 있어 품질관리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네덜란드의 마누카꿀의 경우 UMF라는 등급을 통해 철저하게 관리함으로써 세계적인 꿀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이를 벤치마킹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고 했다.

 

또한, 양봉산업이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밀원수 식재가 필요하며, 지역적 특성, 한봉, 양봉의 특성에 따라 밀원수를 식재하도록 요청했다고 전했다.

 

대부분 유명한 꿀의 경우 토착 식물에서 생산되는 경우가 많기에 참옻나무꿀, 피나무 꿀 등을 특성화 시키거나 단지화하여 품질관리가 생산단계에서부터 이뤄져야 하며, 한봉의 경우 바이러스에 취약하나 최근 저항성 벌을 생산함으로써 이를 농가에 보급할 수 있도록 지원체계를 강화하도록 주문했다고 했다.

 

이어 산림복지와 관련해서는 가평군처럼 산지가 많은 지역에는 산림휴양시설 설치가 필요하며, 가평이 주생산지인 잣 생산을 방해하는 허리노린재, 잣나무재선충 등 돌발해충 방제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임도와 관련해서는 테마 임도 설치를 확대하여 관광자원화 할 수 있도록 경기도가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강조했다.

 

이에 김성식 축산산림국 국장은 “양봉 품질관리에 대해서는 벤치마킹을 등을 통해 고급화해나갈 수 있도록 하며 밀원수 식재는 현재 수종갱신시 전체의 25%를 밀원수로 식재토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산림휴양시설 설치와 관련하여 현재 용역 진행중으로 가평 관련 사항은 용역이 끝나면 보고하고 테마 임도의 경우 확대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김경호 도의원은 “가평처럼 산업도시로 성장할 수 없는 산간 농촌지역은 산림자원을 활용한 양봉산업 활성화가 필요하며, 이를 위한 기반 조성 사업을 도의원 임기 내에 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밝히며 “테마 임도, 산림병해충에 대한 사전 준비를 위해 행감을 잘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Gyeong-ho Kim, Provincial Assemblyman, Conducts Administrative Audit for the Livestock and Forestry Bureau

 

In mountainous rural areas like Gapyeong, where it cannot grow into an industrial city, it is necessary to activate the beekeeping industry using forest resources.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9th, Provincial Councilor Kim Kyung-ho announced that he had conducted an administrative audit for the Livestock and Forestry Bureau at the Gyeonggi-do Northern Government Complex.

 

Rep. Kim first asked about the decrease in production last year, saying that bees are disappearing due to various diseases such as climate change, poisoning caused by pesticide use, and bee mites.

 

In the case of urban beekeeping, as it is necessary to plant wheat source, we ordered that the urban landscape forest be treated with wheat source. did.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Manuka honey from the Netherlands, he said that he was able to grow into a world-class honey by thoroughly managing it through the UMF rating, and requested to benchmark it.

 

In addition, it was reported that planting of raw wheat water was necessary to revitalize the beekeeping industry, and it was requested to plant raw wheat water according to regional characteristics, Hanbong, and the characteristics of beekeeping.

 

Most of the famous honey is produced from native plants, so quality control must be carried out from the production stage by characterizing or complexing lacquer honey and rhododendron honey. He said he ordered that the support system be strengthened so that it could be distributed to farms.

 

In regards to forest welfare, it is necessary to install forest recreation facilities in mountainous areas such as Gapyeong-gun, and he urged thorough control of sudden pests such as stink bugs and pine wilt nematodes that interfere with the production of pine nuts, the main production area of ​​Gapyeong.

 

In addition, with regard to forest roads, he emphasized that Gyeonggi Province should take an active role in expanding the installation of themed forest roads and turning them into tourism resources.

 

In response, Kim Seong-sik, director of the Livestock and Forestry Bureau, said, “In regards to quality control in beekeeping, benchmarking can be used to improve the quality of beekeeping.

 

In addition, he said, "Service is currently in progress with regard to the installation of forest recreation facilities, and Gapyeong-related matters will be reported when the service is completed, and ways to expand the theme forest road will be sought."

 

Provincial Councilor Kim Kyung-ho said, “In mountainous rural areas that cannot grow into industrial cities like Gapyeong, it is necessary to revitalize the beekeeping industry using forest resources. I will make good use of the sense of conduct to prepare in advance for the event.”

 

kocykim@naver.com

 

광고

김일웅 기자,경기도의회,김경호,축산산림국,행정사무감사,경기도북부청사,양봉산업 활성화,테마임도,산림병해충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