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의정부로타리클럽, 흥선동 취약계층에 생필품세트 기탁

취약계층 200가구에게 비대면 전달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장선희 기자
기사입력 2021-08-19 [13:37]

▲ 의정부로타리클럽, 흥선동에 생필품세트 기탁<사진제공 =흥선동 복지지원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8월 19일 의정부시 흥선동은 의정부로타리클럽에서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운 취약계층에 생필품세트 200개를 후원하고 흥선노인복지관에서 취약계층 200가구에게 비대면으로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조치가 시행 중인 가운데, 생필품에 대한 소비가 급증하고 있지만 생활고로 어려운 취약계층에 주방용품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고 했다.

 

김00 할머니는 “코로나19로 외출도 못하고 생필품도 부족했는데 주방용품 선물에 안부까지 확인해 줘서 고맙다”고 말했다. 

 

박돈신 의정부로타리클럽 회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비대면으로 진행된 행사가 지역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지역 봉사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준영 흥선동 복지지원과장은 “어려운 여건속에서 도움을 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민‧관 협력으로 정이 넘치는 흥선동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Uijeongbu Rotary Club donates daily necessities set to the underprivileged in Heungseon-dong

 

Non-face-to-face delivery to 200 vulnerable household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August 19th, Heungseon-dong, Uijeongbu City donated 200 daily necessities sets to the vulnerable class who are having a hard time living due to Corona 19 at the Rotary Club of Uijeongbu, and delivered them non-face-to-face to 200 vulnerable families at the Heungseon Senior Welfare Center. said he did

 

He said that this event was promoted to provide kitchenware to the vulnerable class due to the hardship of living, although consumption of daily necessities is rapidly increasing while social distancing measures are being implemented in the metropolitan area due to the 4th pandemic of COVID-19.

 

Grandma Kim 00 said, "I couldn't go out due to Corona 19 and lack of daily necessities, but thank you for confirming my well-being with the gift of kitchenware."

 

Park Don-shin, president of the Rotary Club of Uijeongbu, said, “I hope that the event held in a non-face-to-face manner will be helpful to the elderly in the vulnerable social class despite the COVID-19 situation, and I will do my best to do community service in the future.”

 

Jun-young Yoo, head of the Heungseon-dong Welfare Support Division,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ose who have helped in difficult circumstances, and I will do my best to create a friendly Heungseon-dong through public-private cooperation."

 

best-suny@naver.com

 

광고

장선희 기자,의정부시,흥선동,의정부로타리클럽,취약계층에 생필품세트 200개후원 관련기사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 All rights reserved.